로그인 | 회원가입 | 즐겨찾기에 추가 | 시작페이지로
 
 
 
전체기사
 
교단/목회/교회
 
교계/연합/NGO
 
선교
 
문화/건강/교육
 
신간 & 음반
 
인터뷰/간증
 
포토뉴스
 
시론/사설/기고
 
설교/칼럼
 
 
오피니언 > 시론/사설/기고 2 페이지
 
■ 김치선 박사의 "복음의 진수"(The Heart of The Gospel) <…
■ 김치선 박사의 "복음의 진수"(The Heart of The Gospel)…
최선 목사/심곡제일교회
3. 복음의 본질 둘째로 삼손의 수복이다. 삼손은 얼마 후에 다시 그 길을 지나다가 자기가 죽인 사자의 시체 속에 벌떼와 꿀 송이가 있는 것을 발견하여 그것을 떼어 먹고 주림과 피곤을 면한 후 만족한 기쁨과 즐거움으로 목적지까지 잘 간 일이 있다. 이것을 생각하면 삼손이 결코 자발적으로 이런 기쁨을 얻었거나 …
▒ 한국교정선교회 / 한남노회(예화교회) 노 병 란 목사
▒ 한국교정선교회 / 한남노회(예화교회) 노 병 란 목사
가족이 희망입니다
지난달, 청주여자교도소 자매상담을 마치고 민원실에 들렸더니 면회 오는 가족들이 잘 볼 수 있는 곳에 법무부에서 발행한 유인물이 눈에 띠었다. 그 유인물 제목은 "가족이 희망입니다. 우리 가족행복 만들기"였다. 그러면서 "사랑하는 가족은 더 나은 모습으로 돌아오기를 위해 준비 중입니다. 가족을 기다리는 …
▣ 목회수필 | 최건차 목사(수원샘내교회)
▣ 목회수필 | 최건차 목사(수원샘내교회)
솔밭향기 능선의 풍요로운 계곡
저녁 해풍이 차갑게 옷깃을 파고드는 늦가을, 응봉산을 찾아 삼척 옆에 있는 울진에 도착했다. 산을 찾는 사람들이 드믄 주중에 먼 곳으로 산행을 하다보면 목적한 산 정상을 나 홀로 오르는 대가로 산 전채의 풍광을 에누리 없이 선물 받는다. 하산 길에 여유를 갖고 주변을 돌아볼 참이면 지역의 역사와 풍물도 접하게 …
● 건강칼럼 | 이 부 경 장로
● 건강칼럼 | 이 부 경 장로
과 로 사
의학 사전에 과로사란 병명은 없다. 과로사라는 질병이 없기 때문이다. 과로사라는 용어는 의사를 비롯한 일반인들이 편의상 만들어낸 생활용어 일뿐이다. 그런데 우리주변의 지식인들이나 또는 법원에서, 국가기관에서, 기업체에서, 공무원사회에서 일종의 심각한 질병 같이 자연스럽게 생활용어로 만들어 쓰고 있다.…
"개혁교회를 무너뜨리는 톰 라이트"<4>
임덕규 목사-충성교회
종교개혁 500주년을 앞둔 시점에서 (7) 천동설 vs 지동설 칭의론 주장 새 관점파 톰 라이트는 지난 1500년간의 전통적인 칭의론을 옛 관점으로 지칭하고 이를 천동설에 비유한 다음, 자신의 칭의론은 지동설에 비유되는 바른 신학이라고 주장합니다. 라이트가 주장한 천동설, 지동설 주장이 어려워 재론합니다. …
■ 황부일 목사(고은교회)
■ 황부일 목사(고은교회)
진정한 교회 개혁은 복음이 한다
&lt;개혁이란?&gt; 개혁이란 일반적 개념을 보면 묵은 제도나 가구나 어떤 상태를 합법적으로 개조 내지는 변혁하는 것을 말합니다. 즉 급진적이거나 본질적인 변화가 아닌 사회의 특정한 면의 점층적인 변화를 이끌어 내고 고쳐가는 과정을 말합니다. 특히 정치사회에서는 이 용어를 많이 사용합니다. 교회에서 개…
■ 단상 - 황화진 목사(강은교회/수필가)
예수 그리스도는 어저께나 오늘이나 영원토록 변함이 없으시다
교회를 처음 개척한 장소에서 한 번 이전 할 때 우리교회에 출석했던 초등학교 교사 한 분과 이런 얘기를 나눴다. "목사님, 요번에 이전하면서 교회 이름을 바꾸시죠. 새 이름으로 이미지 쇄신하는 것도 좋지 않을까요?" "아뇨. 그대로 갑니다. 교회 이름은 내가 심사숙고하여 기도하면서 얻은 이름인데 바꿀 맘 없…
알곡인가! 잡초인가!
알곡인가! 잡초인가!
최강식 목사-초대교회
고려대 강병화 교수가 17년간 전국을 돌아다니며 채집한 야생 들풀 100종과 4천439종의 씨앗을 모아 종자은행을 세웠다고 합니다. 기사 끝에 실린 그의 말이 가슴에 와 닿습니다. 엄밀한 의미에서 잡초는 없습니다. 밀밭에 벼가 나면 잡초고, 보리밭에 밀이 나면 또한 잡초입니다. 상황에 따라 잡초가 되는 것이지요. …
▒ 금주의 말씀 / 이상재 목사 (함께하는 교회)
▒ 금주의 말씀 / 이상재 목사 (함께하는 교회)
사는 날 동안에 하나님 경외하기를 배우게 하라
1. 하나님만 경외하기 위해서는 마음을 힘써 지키는 것을 가르쳐야 합니다. "오직"은 매우 제한된 의미를 전달합니다. 특별히 명령형과 함께 쓰여 경고의 의미를 강조합니다. 모세는 앞부분에서 하나님 편에서의 은혜(7절)와 의(8절)로 세워진 언약 관계를 말씀했습니다. 본절에서 모세는 이스라엘 백성들 측면에서 그…
이제는 말하고 싶습니다.-김영규 목사
勒碑刻銘 늑비각명
총회가 그제 끝났는데도 아직도 여운이 가시지 않습니다. 1년여 동안 치열하게 통합의 험난한 파고에 온 몸으로 감당하다가 난파선에 홀로 남은 듯 외로웠던 저였습니다. 세상은 울긋불긋 단풍으로 물들었지만 저의 마음은 차가운 색으로 가득 차 있었습니다. 교우들과 설악산의 단풍과 홍천7경인 용소계곡에 다녀왔지만…
설교-박병훈 목사
예수를 믿는 믿음이 중요하다
이것을 인정하기가 쉽지 않습니다. 설교를 들으면서 어떻게 적용할 수 있는지 그것을 가르쳐 주세요. 그러는데 이것이 적용입니다. 우리의 믿음의 내용에, 우리의 신앙고백에 우리의 고난이 들어있습니다. 우리는 ‘본디오 빌라도에게 고난을 받으사’라는 고백을 하면서 ‘맞습니다. 저는 성도로서 이 세상을 살아가면서…
신경정신 의학회장의 빗나간 주장
● 건강칼럼 | 이 부 경 장로
신경정신 의학회의 이사장 김 모 씨가 '국민건강 책임지는 국가기관 절실'이란 제목으로 우리나라 자살률 감소대책을 모 일간지에 기고해 독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정신신경과 학회라면 우리나라 정신 의학계의 최고 학술기관임으로 그 학회장의 이론이나 주장은 고도의 권위와 신뢰성이 있는 것으로 인식되고 있다. …
교단형성의 원리와 기능에 관한 연구(3)
이종전 목사-미래목회연구소장
3. 지교회와 상회와의 관계 이 관계는 앞에서 언급한 바빙크의 견해에 잘 나타나있다. 즉 바빙크는 교회의 제도적 형성에 대한 신학적 석명을 함에 있어서 다음과 같이 정리하고 있다. 하나의 모임이 그 자체로 다른 모임보다 더 높거나 더 중대하지 않으며, 오류에 덜 노출되거나 성령의 인도하심을 더 보증받는 …
■ 김치선 박사의 '복음의 진수'(The Heart of The Gospel)…
최선 목사-심곡제일교회
3. 복음의 본질 구속 사업은 십자가를 중심 삼아 하시는 역사인 것을 생각하게 될 때 십자가의 중대성을 더욱더 느끼게 된다. 그리고 사도 바울이 갈 6:14에 "그러나 내게는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의 십자가 외에 결코 자랑할 것이 없으니 그리스도로 말미암아 세상이 나를 대하여 십자가에 못 박히고 내가 또한 세상…
▒ 신앙수필-전송가(戰頌歌)
최건차
폐허가 된 절간에서 아리랑과 무궁화꽃 노래를 부르는 장면이 가장 한국적이어서 눈에 선하다. 한국전쟁 당시 딘 헤스의 활약을 그린 다큐멘터리인 1956년 미국에서 만들어진 전송가(Battle Hymn)라는 영화다. 북한은 탱크와 전투기로 거침없이 침략해오는데 한국군은 탱크는 물론 전투기와 조종사가 전무한 상태였다. 이…
처음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포토뉴스 +more
 
땅에 것을 버리다
땅에 것을 버리다
땅에 것을 버리다 폭풍가운데서도.. 깊어가는 가을, 우리들의 신앙도…
 
 
인터뷰/간증 +more
 
 
▒ 인터뷰 - 총회유지재단이사장 …
▒ 인터뷰 - 총회유지재단이사장 …
 
"저를 해임시키기위해 취임 후 1년동안 집요하게 괴롭…
 
백삼진 선교사 신간-홀리위크
백삼진 선교사 신간-홀리위크
 
좌충우돌 필리핀 선교이야기가 한권의 책으로 나와 주…
 
안태준 목사-신간 하나님의 집을 …
안태준 목사-신간 하나님의 집을 …
 
성경이 말하는 건강한 가정교회의 핵심은 무엇일까. …
 

 

 

 
 
회사소개 제휴문의 구독안내 후원안내 광고문의
우431-827 경기도 안양시 동안구 신촌동 1065-5호 원평비젼프라자 3층 TEL. 031-388-1871~3 FAX. 031-388-1884
등록번호 등록년원일 Copyright ⓒ 2011 한국교회신보. chknews.co.kr . All rights reserved
한국교회신보의 기사를 무단 전재·복사·배포 하는 행위을 금하며 이를 어길 시 저작권법에 의해 처벌대상이 됩니다.